디지털타임스

 


LG전자, 통신장비 사업 철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전자가 13년 만에 통신장비 사업을 접은 것으로 뒤늦게 확인됐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지난 2000년부터 해 오던 통신장비 생산을 지난 해 말부터 중단했다.

LG전자는 글로벌 통신장비업체 에릭슨과 공동 출자한 합작법인 `에릭슨LG`를 통해 통신장비사업을 해 왔다. 그러나 스마트폰 사업에 집중하자는 내부 판단에 따라 장비 사업을 철수하고 해당 분야 인력 200여명은 스마트폰 부문으로 옮긴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 회사는 장비 사업은 중단했지만 합작법인 에릭슨LG의 지분 25%는 그대로 보유한다.

강은성기자 esthe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