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SK컴즈, 류현진-추신수 맞대결 경기 편성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이한상)는 28일 오전 10시(한국시각)부터 류현진이 선발등판 하는 LA 다저스와 추신수가 1번 타자로 포진한 신시내티 레즈 경기를 네이트를 통해 편성해 서비스한다고 26일 밝혔다.

MLB에서 한국인 선수끼리 투타 맞대결을 펼친 것은 2010년 7월 30일 박찬호(뉴욕 양키스)-추신수(클리블랜드) 이후 3년 만에 처음이다.

정재엽 네이트 미디어서비스팀장은 "최근 류현진-추신수 선수의 눈부신 활약과 소속팀들의 선전으로 생중계 동시접속자 수가 연이어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국내 프로야구 못지 않은 인기를 얻고 있다"며 "특히 두 선수의 대결은 한국 팬들에겐 이번 시즌 최고의 관심사인 만큼 안정적인 시청을 위해 만전의 준비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나리기자 narinal@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