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전자 화성 반도체 공장서 암모니아 누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 화성공장
25일 오후 3시 55분께 삼성전자 화성 반도체 공장에서 암모니아 누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5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측은 "사실 관계를 확인 중에 있다"고 밝혔다.


암모니아 누출 사고가 발생한 화성사업장은 지난 1월과 5월 두 차례에 걸쳐 불산 누출 사고가 일어난 곳이다.
강희종기자 mindle@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