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에너지, BW 사채권자 신고 및 설명회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태양전지용 단결정 잉곳ㆍ웨이퍼 업체 웅진에너지(대표 이재균)는 제 3회 무보증 신주인수권부사채(BW)의 원리금 미지급과 관련해 오는 30일까지 채권자 신고 접수를 거쳐 31일 관련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웅진에너지는 주 채권은행인 산업은행으로부터 부실 징후기업 통보를 받아 지난 2일 제 3회 무보증 신주인수권부사채의 기한 이익 상실을 공시한 바 있다.

회사측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채권자 분들께 현재의 회사 상황을 공유하고 향후 진로에 대한 의견을 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웅진에너지 관계자는 "공장이 풀 가동되고 있고 손익이 나아지는 등 회사 전반적인 상황이 개선되는 점을 감안해 채권자 분들의 권익을 최대화할 수 있는 방안을 찾는데 초점이 모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홍석기자 redstone@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