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빅데이터MBA 개설" SK C&C-국민대 맞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빅데이터가 기업활동에 주는 영향이 점차 높아가면서 이를 본격적으로 연구하기 위한 MBA 과정이 개설된다.

SK C&C(대표 정철길)는 국민대학교 경영대학원(원장 김용민)과 공동으로 빅데이터 분야 교육 및 공동연구를 위한 산학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양측은 이번 협력을 통해 `빅데이터경영MBA과정'을 개설하고, 교육프로그램 공동개발과 빅데이터 및 비즈니스 애널리틱스 분야 공동 연구 추진을 통해 빅데이터 분석 전문 역량 및 실무 능력을 겸비한 인재 양성에 나서기로 했다.

빅데이터경영MBA과정은 오는 8월 개설될 예정으로, 비즈니스 관점에서 빅데이터 관리 및 분석을 통해 경영 의사결정에 활용하고 비즈니스 통찰력을 이끌어낼 수 있는 `빅데이터경영 전문가' 및 `데이터사이언티스트'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산학협약에 따라 SK C&C는 교육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자사가 보유한 빅데이터 분석 전문역량 및 실제 산업별 분석사례들을 제공하고, 전문 강사진으로 자사 빅데이터 분석 전문가들을 참여시킬 계획이다.


국민대는 SK C&C와 협력으로 수강생들에게 업계 전문가 특강 및 최신 사례연구 등을 통한 실무위주의 차별화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김용민 국민대 경영대학원장은 "이번 산학협력을 통해 국민대는 국내에서 빅데이터 전문가 양성을 선도하는 교육 및 연구기관으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원석 SK C&C 컨설팅본부장은 "기업경영과 비즈니스 측면에서 빅데이터는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다가오고 있어 관련 전문가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빅데이터 분야 공동연구 및 전문인재 양성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강은성기자 esthe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