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T, 2배빠른 LTE 위해 데이터 2배로 제공한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T(대표 이석채)는 1일 서울시 광화문 올레스퀘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LTE광대역화로 2배 빠른 서비스를 준비하고, 데이터양을 기존보다 2배 더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오는 10월 31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음성 통화를 무제한으로 이용중인 고객이 데이터까지 마음껏 이용할 수 있도록 음성 무제한 요금제인 `유선무선 완전무한 요금제'와 `모두다올레 요금제(LTE/3G)' 이용자가 대상이다.

10월 31일까지 해당 요금제 기존 가입자와 신규 가입자 모두에게 기본 제공 데이터양을 2배로 늘려서 제공한다.

단, 이후에는 원래 규모로 축소된다.

이 기간 중 제공하는 데이터는 LTE 데이터쉐어링을 통해 2배 늘어난 데이터양 모두를 패드, 스마트PC 등과 공유해서 이용할 수 잇다.

또한 KT는 휴대폰 사용기간이 2년 이상인 장기 고객은 올레클럽 고객 등급과 휴대폰 사용기간에 따라 별을 기존보다 최대 2배로 총 10만개까지 추가 제공하기로 했다.

특히 10월 31일까지 매주 수요일인 `올레클럽 2배! 데이'에는 아웃백스테이크, 미스터피자, 카페베네, 뚜레쥬르, 제시카키친 등을 이용할 때 기존 할인 혜택보다 2배 커진 더블할인 혜택을 적용해 이용할 수 있다.

콘텐츠도 혜택이 2배 늘어난다.

음악서비스인 지니팩과 모바일IPTV 올레TV나우팩을 1달 요금으로 2달 동안 이용할 수 있도록 50%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올레클럽 멤버십 포인트인 `별'로도 이용 요금을 100% 결제할 수 있도록 선택폭도 확대했다.

이번 이벤트는 10월 31일까지 지니팩과 올레TV나우팩 서비스 신규가입자가 대상이며, 가입일로부터 6개월동안 기존 월정액에서 50% 할인된 가격으로 지니팩 월 3000원, 올레TV나우팩 월 2500원으로 이용 가능하다.

표현명 KT T&C부문장(사장)은 "유무선 모두 100Mbps 이상의 속도를 제공하는 진정한 유무선 브로드밴드 시대를 맞아, 고객 감동을 위해 2배의 혜택을 드리는 특별한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2배 혜택과 차별화된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박지성기자 jspark@
▶박지성기자의 블로그 바로가기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