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한중 우정 콘서트, 박대통령 깜짝 관람

2013 한중 우정 콘서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국을 국빈 방문중인 박근혜 대통령이 28일 베이징 국가올림픽체육중심체육관에서 열린 한류 팝스타들의 K팝 공연을 `깜짝` 관람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저녁 KBS 주최 `2013 한중 우정 콘서트`가 열린 이 체육관을 찾아 소녀시대와 2PM, 슈퍼주니어 등 한국의 K팝 스타들과 중국의 팝그룹 즐샹리흐어 등을 만나 격려한 뒤 40여분 공연을 지켜봤다.

박 대통령은 대기실에서 K팝 스타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눈 뒤 "2013 한중 우정 콘서트가 양국의 문화가 더 가까워지고 두 나라 국민의 우정이 더욱 깊어지는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세계의 많은 사람들에게 행복과 기쁨을 준다는 보람과 자부심으로 더 훌륭한 활동을 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열린 2013 한중 우정 콘서트에서는 소녀시대를 비롯한 씨스타, 2PM 등 국내 인기 가수들과 중국의 팝그룹 즐샹리흐어 등이 함께 출연 성황리에 개최됐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