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전자, EU와 독점규제 위반 논란 협상 착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가 유럽연합(EU)과 독점 규제에 관한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25일(현지시간) 유럽 언론은 "삼성이 벌써 몇 달째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협상을 하고 있다"며 "삼성은 합의를 원한다"고 보도했다.

소식통들은 그러나 이번 협상이 실제적인 합의로 이어질지는 확신하기 어렵다고 전했다. 만약 삼성전자가 EU 측과 합의하지 못해 규정 위반이 확실시된다면 그 벌금은 최고 173억 달러(약 19조9000억원)에 이를 수 있다.

앞서 EU 집행위원회는 지난해 삼성전자가 EU 역내 국가들에서 애플 등 경쟁사들의 휴대전화 판매를 금지해 달라며 낸 소송이 독점 규제 규정을 위반하는 불공정 행위라고 결론짓고 삼성에 시정을 요구했다.

하지만 삼성전자는 자사 휴대전화의 핵심 특허권 사용을 근거로 소송을 낸 만큼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등지에서 애플사 제품의 판금 요청은 철회하겠지만 특허권 침해 소송은 이어가겠다고 밝힌 상태다.

한민옥기자 mohan@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