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어디가 PD 입장, "성동일 부자 잔류 확정"

아빠 어디가 PD 입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배우 성동일과 아들 성준군의 하차설과 관련해 MBC `일밤-아빠! 어디가?`의 김유곤 PD가 입을 열었다.

김유곤 PD는 10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성동일 부자가 잔류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말했다.

김 PD 는 "성동일씨가 영화 홍보 일정을 소화해야해 스케줄 조율에 어려움을 겪은 것은 사실이지만, 하차 논의를 한 적은 없다"고 설명했다.

아빠 어디가 PD 입장 소식에 누리꾼들은 "성동일, 성준 부자 잔류 반갑다", "두 사람이 있어야 감칠맛 난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기대할게요", "영화도 아빠 어디가도 모두 대박" 등의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