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공식 입장,"녹화중 무릎부상 안타까워…복귀 여부는 미정"

SBS 공식 입장, 김범수 무릎부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BS가 김범수의 부상과 관련 공식 입장을 밝혔다.

11일 SBS는 `일요일이 좋다 ? 맨발의 친구들' 녹화에서 무릎부상을 당한 김범수와 관련해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SBS는 "가수 김범수가 10일 오후 경상북도 김천 실내 수영장에서 `맨발의 친구들' 촬영 중 사전 준비운동을 위해 트램펄린에서 점프 연습 중 발을 접질려 무릎에 부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이어 "제작진은 출연자의 안전에 최선을 다해왔음에도 이러한 부상이 발생한 데 대해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향후 프로그램 출연 여부는 진단결과를 보고 김범수 측과 협의해 결정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김범수는 현장에 있던 의료진이 신속하게 응급조치를 한 후 병원으로 후송됐으며 현재 입원해 진단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