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G전자, LTE-A 특허등록 1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전자의 LTE-어드밴스드(LTE-A) 관련 특허 등록 건수가 세계에서 가장 많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10일 미국 특허전문 컨설팅 기관인 테크IPM에 따르면, LTE-A 기술에 들어맞는지 비교 검토를 마친 등록 특허 182건 중 LG전자 보유 특허가 23%로 가장 많았다.

LG전자는 지난해에도 테크IPM이 분석한 LTE 특허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에 앞서 2011년에는 투자은행 제프리스앤코가 분석한 특허 가치 순위에서도 세계 1위 자리에 올랐다.

LG전자에 이어 삼성전자가 소수점 이하의 점유율 격차로 LTE-A 등록 특허 보유 2위를 차지했다. 테크IPM은 공개자료에서 양사의 등록 특허 수를 명시하지 않았지만, 등록 특허의 전체 건수가 182건인 점을 고려하면 LG전자의 특허 수가 42건, 삼성전자의 특허 수가 41건인 것으로 보인다.


그 뒤를 이어 모토로라(9%)와 노키아(8%), 퀄컴(7%) 등이 3∼5위를 차지했다. 미등록 출원 특허까지 포함한 LTE-A 관련 특허 수는 283건이었다. 미등록 특허를 포함하면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순위가 뒤바뀐다.
삼성전자의 점유율이 전체의 20%였으며, LG전자가 18%를 차지했다. 이어 퀄컴(14%), 모토로라(8%), 노키아(6%), 인터디지털(6%) 등의 순이다.

박지성기자 jspark@
▶박지성기자의 블로그 바로가기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