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김태균 인종차별 발언 "유먼얼굴 까매서 하얀 이 보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김태균 인종차별 발언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김태균이 인종차별 발언으로 구설수에 휘말렸다.

10일 오후 방송된 네이버 라디오볼은 `각 구단 4번 타자들이 가장 상대하기 까다로운 선수와 구종'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날 방송에서 진행자는 "김태균은 롯데 유먼을 꼽았다. (유먼) 얼굴이 너무 까매서 마운드에서 웃을 때 하얀 이와 공이 겹쳐 보여 치기 어렵다"며 "특별히 까다로운 선수가 없었는데 유먼 선수가 나오는 날에는 하얀 이빨에 말린다고 했다"고 전했다.


김태균 인종차별 발언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태균의 발언은 논란의 여지있다", "김태균 유먼에게 사과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