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연 결혼 계획, "27살에 하고싶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이돌 그룹 2PM 멤버 택연이 27살에 결혼하고 싶다고 밝혀 화제다.

택연은 최근 녹화가 진행된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부모님께서 27살에 결혼을 하셔서 저 또한 27살에 결혼하는 것이 항상 꿈이었다"며 "젊을 때 결혼하면 아이들과 세대차이도 안 느끼고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나 택연은 "내년에 27살"이라며 "꿈을 이루기는 어려울 것 같다"고 밝혔다.

누리꾼들은 "택연 27살 결혼 발언, 수상해", "여자친구 있나?" ,"결혼 발언 그냥 하는 소리 아닐 것 같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 dtnews@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