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 인터넷 사용량, iOS 넘어섰다

전체의 37% 차지 `1위 등극`…iOS는 25%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스웨덴 웹컨설팅업체 핑덤는 올해 들어 안드로이드의 웹 트래픽 비중은 전체의 37%로 애플 iOS의 25%보다 12% 많았다고 7일 발표했다.

안드로이드의 웹 트래픽 분담률은 2009년부터 점차 증가해 블랙베리 운영체제와 심비안, iOS를 차례로 꺾고 올해 1위 자리에 올라섰다. 안드로이드의 웹 트래픽이 늘어나는 것은 안드로이드 폰을 스마트폰의 목적에 맞게 사용하는 비중이 늘고 있다는 뜻이다.

핑덤이 한국과 미국, 영국, 중국, 일본 등 5개 나라의 스마트폰 운영체제 시장점유율을 비교한 결과 안드로이드 점유율이 가장 높은 나라는 한국이었다. 한국 시장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점유율은 90%로 67%인 중국이나 64%인 일본과 비교해 약 23~26%포인트 높았다.

한국과 중국의 iOS 점유율은 10% 안팎의 수치를 보였다. iOS는 2009년 약 32% 안팎의 트래픽 점유율을 보였으나 지난해 이후에는 25% 선에서 정체하고 있다. 핑덤에 따르면 블랙베리 운영체제와 심비안 운영체제는 최근 지속적으로 트래픽이 줄어들고 있다.

김나리기자 narinal@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