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소방, 전국 최초 119 신고자 위치 실시간 확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인천소방안전본부가 도로 영상을 119긴급구조표준시스템에 연계해 전국 최초로 신고자 위치를 실시간 영상으로 볼 수 있게 됐다고 26일 밝혔다.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인천시와 네이버는 지도 공동서비스 협약을 맺고, 도로영상 정보와 인천시 전역 및 도서지역의 주요도로 정보를 소방활동 정보시스템인 119긴급구조 표준시스템에 연계했다.

이 시스템을 이용해 119 상황실은 119신고자가 정확한 위치를 모르거나 유사시 재난 현장정보를 파악하고자 할 경우 주변 영상정보를 활용해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다.

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건물의 상호, 전화번호 등으로 검색이 가능해 신속한 출동과 현장대응, 피해예방에 많은 도움을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김나리기자 narinal@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