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구글과 모바일 광고

중개솔루션 SDK 통해 `U+AD` 플랫폼에 애드몹 광고 탑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유플러스와 구글이 모바일 광고사업 분야에서 손을 맞잡았다.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와 구글은 모바일 광고사업 활성화를 위해 양사가 보유한 광고플랫폼과 사업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LG유플러스는 구글과 공동 개발한 광고 중개솔루션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를 통해 자사 모바일 광고 플랫폼인 유플러스애드(U+AD)에 구글 애드몹(AdMob) 광고를 함께 탑재하게 된다.

중개솔루션 SDK는 플랫폼 사업자가 보유한 매체와 광고물을 서로 공유해 광고주가 보다 많은 매체에 광고를 노출 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매체 제공사 입장에서도 광고물이 부족할 때 타사 플랫폼에 등록되어 있는 광고를 내보낼 수 있다.

특히 LG유플러스는 모바일 광고 플랫폼 유플러스애드와 구글 애드몹이 보유한 광고를 함께 송출할 수 있어 광고당 유효 노출률을 최대한 높일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이갑수 LG유플러스 미디어사업부 담당은 "급변하는 국내 모바일 광고 플랫폼 시장에서 양사가 플랫폼 경쟁력 강화 및 모바일 광고시장에서 시너지를 높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추후 다양한 분야에서 광고사업 협력을 지속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010년말 광고플랫폼인 유플러스애드(U+ AD)를 출시했으며, 주요 언론사, 방송사 등의 모바일 앱, 웹, 또는 스마트TV 기반 1600여개 매체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박지성기자 jspark@
▶박지성기자의 블로그 바로가기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