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을동 의원, DB산업진흥법 발의

정책자료집 발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 김을동 의원(새누리당)은 26일 데이터베이스(DB) 산업 진흥을 위한 정책자료집을 발간하고, DB산업진흥법안을 국회에 발의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이 대표발의한 DB산업진흥법안은 DB 제작ㆍ활용 촉진을 위한 사업자 지원 방안 마련, 품질 향상 지원, 전문인력 양성시책 마련 등의 DB산업 기반 조성과 DB 유통 활성화를 위한 지원방안 마련, 공정한 거래질서 확립 및 사업화 지원 등 DB산업 육성을 위한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김을동 의원은 "10조원 규모의 DB산업은 연 10% 이상의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고, 스마트 환경과 빅데이터 시대의 도래로 경제적 파급 효과 또한 매우 크나 그간 산업 육성을 위한 법제도가 미흡했다"며 "이번 법안이 하루 빨리 제정돼 국내 DB산업이 글로벌 경쟁에서 살아남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꿈꾸는 산업으로 가치를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김 의원이 이날 발간한 정책자료집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국내 DB산업 시장규모는 10조원을 넘어섰으며, DB 관련 일자리 역시 매년 1만명 이상 창출되는 고부가가치 시장이다. DB산업의 생산유발액은 연간 31조8000억원, 부가가치유발액은 15조3000억원에 달하며, 고용유발 인원은 34만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DB산업진흥법이 제정되면 최대 9조4000억원의 생산유발 및 4조원의 부가가치유발 효과, 6만7000명의 일자리 창출이 예상된다.

강동식기자 dskang@
▶강동식기자의 블로그 바로가기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