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P 이용자 1년 새 100만명 이상 증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OTP(일회용비밀번호)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꾸준히 증가해 이용자 수가 60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금융보안연구원(원장 김광식) OTP통합인증센터의 2012년 2분기 OTP 거래 관련 통계 자료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중 인증거래 등을 포함한 전체거래는 1억5138만9596건으로 전 분기 대비 3.9% 증가했으며, OTP 이용자 등록실적은 73만2329건으로 전년 대비 27.3%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2012년 6월말 기준 OTP 이용자는 629만8798명으로, 2011년 6월 OTP 이용자 수가 500만명을 넘어선 이후 1년만에 100만명 이상 증가했다.

김광식 금융보안연구원장은 "최근 피싱 등 보안사고 예방을 위한 방편으로 OTP를 이용하는 전자금융소비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면서 "금융보안연구원은 OTP 이용 활성화와 안전한 전자금융 환경 조성을 위해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OTP 통합인증센터에는 은행 19개, 증권 47개, 기타 6개사로 총 62개 금융회사가 참여하고 있다.

신동규기자 dkshi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