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몰 10번 방문에 3번 상품 구입"

상의, 500명 실태조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우리나라 사람들은 10차례 온라인 쇼핑몰을 방문하면 약 3회 정도 상품을 구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손경식)가 최근 국민 5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쇼핑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들은 한 달 평균 8.89회 온라인 쇼핑몰을 방문했고 10회 방문시 2.73번 물건을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1회 평균 구매금액은 6만7000원으로 성별로 보면 남성의 한 달 평균 방문횟수는 6.91회로 여성(10.75회)보다 적었지만 방문횟수 대비 구매비율은 27.6%로 여성(27.0%)보다 약간 높았다. 남성의 1회 평균 구매금액도 7만3000원으로 여성의 6만원보다 많았다.

연령별로는 40대가 온라인 쇼핑에 가장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40대의 쇼핑몰 방문횟수는 한달 평균 8.55회로 20대(9.23회)와 30대(9.46회)에 비해 다소 적었지만 방문횟수 대비 구매율은 29.1%로 20대(25.9%), 30대(28.7%)보다 높았다. 40대의 1회 평균 구매금액도 7만원으로 20대(6만2000원)와 30대(6만5000원)에 비해 많았다.

지난 6개월 간 온라인 쇼핑을 통해 구매한 상품으로는 `의류ㆍ신발'(69.2%)이 가장 많았으며 △가정용품ㆍ주방용품(23.8%) △패션잡화ㆍ보석ㆍ시계(20.0%) △서적ㆍ음반(17.2%) △화장품(15.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주문취소, 교환, 반품을 한 경험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전체의 43.4%가 `있다'고 응답했다. 그 이유(복수응답)로는 `색상 및 사이즈 등이 주문내역과 상이'(65.4%) 가 가장 많았으며 △과장광고 등으로 판매 조건 상이(30.0%) △제품 불량 또는 파손(18.9%) △단순 변심(18.0%) 등을 차례로 들었다. 취소ㆍ교환ㆍ반품된 상품은 `의류ㆍ신발'(64.5%)이 압도적으로 가장 많았고 가정용품ㆍ주방용품(7.3%), 패션잡화ㆍ보석ㆍ시계(4.9%) 등이 뒤를 이었다.

소비자들의 온라인 쇼핑 활용 추이를 파악하기 위해 이번에 처음 조사를 실시한 `온라인 쇼핑몰 소비자이용지수'는 하반기 전망치가 120.4로 기준치인 100을 넘어섰다. 이는 하반기 온라인 쇼핑 이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 소비자가 더 많다는 의미이다. 응답자들은 그 이유로 `시간절약 등 이용 편리성'(45.6%), `오프라인보다 가격 저렴'(31.4%), `상품의 다양성'(18.0%) 등을 차례로 꼽았다.

대한상의 관계자는 "비대면거래라는 온라인 쇼핑 특성상 사이즈 또는 색상 등에 소비자들이 많은 애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온라인 쇼핑산업의 성장 지속을 위해 정확한 제품정보 제공 등 소비자 보호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홍석기자 redstone@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