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마이크로소프트, 국내 클라우드SW 벤처 육성지원 MOU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OTRA와 마이크로소프트가 국내 클라우드 소프트웨어(SW) 벤처를 육성해 미국 시장 진출을 돕는데 손을 맞잡았다.

KOTRA(대표 오영호)와 한국마이크로소프트(대표 김제임스)는 14일 서울 염곡동 KOTRA 본사에서 SW 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KOTRA-MS 스마트 그로스(Smart Growth) 사업`에 협력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국내 총 20개 클라우드 관련 SW 업체를 선정해 한국MS는 클라우드 기술 지원을, KOTRA는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것이다.

클라우드 도입이 가능한 솔루션 또는 서비스를 보유한 벤처기업이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며, 선발된 업체는 서비스 상용화를 목표로 6개월 동안 MS의 클라우드 교육과 1:1 기술 멘토링과 컨설팅, 비즈 스파크(Biz Spark)를 통해 최대 2억원 상당의 MS 플랫폼을 제공받게 된다. 또 KOTRA의 기업설명(IR) 작성 지원과 발표 지원, 해외 마케팅 지원도 받게 된다. 특히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부문에 선정된 5개 업체는 한국생산성본부 글로벌 앱 지원센터에서 앱 부문 집중 교육과 지원도 받게 된다.

최종 경쟁을 통해 선발된 우수 업체는 KOTRA의 미국 실리콘밸리 IT센터에 입주하게 되며, MS와 KOTRA의 미국 현지 네트워크를 활용해 현지 벤처캐피탈사 등으로부터 투자 유치 기회도 제공받게 된다. 자세한 내용은 KOTRA 홈페이지(www.kotra.or.kr)에서 확인할 수 있고, 오는 23일 관련 사업설명회가 열린다.

김승룡기자 srkim@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