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도 스마트TV 공략 나선다

삼성TV에 음악인식 검색 기능ㆍ네이버 뮤직 앱 서비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NHN도 스마트TV 공략 나선다
핵심 앱 활용 우회전략

스마트TV가 포털업계의 새로운 격전장으로 부상하고 있다. 다음커뮤니케이션(이하 다음)에 이어 국내 최대 인터넷 기업 NHN도 스마트TV 공략을 강화한다. 그러나 다음이 스마트TV 셋톱박스와 플랫폼을 내놓고 직접 시장에 뛰어든 반면, NHN은 핵심 애플리케이션(앱)을 스마트TV 속으로 침투시키는 우회전략으로 나서, 극명하게 대조를 이뤘다.

NHN(대표 김상헌)은 2일 삼성 스마트TV에 음악인식 검색 기능과 네이버 뮤직 앱을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NHN측은 "다양한 디바이스 환경하에서 네이버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N스크린 전략을 펼치고 있다"며 "가정 내 음악감상의 주요 시청수단인 TV를 통해 음악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삼성 스마트TV 내 음악인식 검색 기능과 네이버 뮤직 앱을 서비스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네이버 음악인식 검색 기능으로 찾은 음악은 곧바로 삼성 스마트TV의 선명하고 깨끗한 HD급 화면과 오디오로 감상할 수 있다. 네이버는 앞으로 삼성 스마트TV 시청자들이 `하이TV', `음악인식'의 단 두 단어만으로도 TV를 켜고 궁금한 음악을 검색한 뒤 곧바로 음악을 감상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업그레이드할 예정이다. 리모콘 등 자판 입력의 번거로움을 줄여줌으로써, 스마트TV 시청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네이버 뮤직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측은 보고 있다.

또 삼성 스마트TV 메인화면에 기본 탑재된 네이버 뮤직 앱을 바로 실행해 음악을 감상할 수도 있다. 네이버 뮤직 앱은 200만 여곡에 달하는 방대한 음원을 스트리밍 서비스로 제공한다. 특히 관심 있는 음악을 `마이뮤직'에 추가하면 PC-스마트폰-스마트TV에서 동시에 연동되며, 모두 네이버 뮤직 이용권으로 사용 가능하다.

NHN은 지난해부터 삼성 스마트TV에 검색, 미투데이(SNS), 포토앨범 등을 앱으로 제공했다. 네이버 뮤직 앱을 시작으로 보다 다양한 디바이스 및 플랫폼으로 네이버의 주요 서비스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민옥기자 mohan@

◇ 사진설명 : 삼성 스마트TV내 `네이버 뮤직 앱`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