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게임즈 `S4리그` 인도네시아 진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네오위즈게임즈가 인도네시아의 게임업체 리또와 `S4리그'의 현지 진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S4리그는 네오위즈게임즈의 자회사인 펜타비전이 개발한 3인칭 슈팅게임이다. 유럽에서 동시접속자 1만 7000명을 기록하는 등 높은 인기를 얻고 있으며, 최근 일본 진출 계약을 체결하며 아시아 시장 공략에도 나서고 있다.

네오위즈게임즈는 S4리그의 연내 서비스를 목표로, 리또와 함께 현지화 작업에 착수한다는 계획이다.

윤상규 네오위즈게임즈 대표는 "S4리그를 인도네시아 이용자들에게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양사의 풍부한 서비스 노하우를 결합해, 현지 이용자들의 기대에 부흥하는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서정근기자 antilaw@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