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자존심` 소니 OLED TV 철수

삼성전자ㆍLG전자에 밀려 OLED TV 사업 철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소니가 삼성전자, LG전자에 밀려 OLED TV 사업에서 철수한다.

8일 일본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올해 OLED TV 시장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소니는 OLED TV 사업에서 철수하고 LCD TV에 집중키로 했다.

소니는 OLED 업무용 모니터 판매는 계속하지만, 가정용 OLED TV는 앞으로 출시하지 않기로 했다. 소니는 지난 2007년 세계 최초로 화면 두께 3㎜ OLED TV를 출시하며, `기술의 소니' 부활을 선언했지만, 높은 가격을 낮추지 못해 상용화에는 실패했다.

현재 소니는 일본 업체 중 유일하게 OLED 디스플레이를 생산하고 있지만, 최근 TV 부문 실적악화로 인해 OLED TV 사업을 중단하게 됐다. 소니는 방송 등에 사용되는 전문 OLED 모니터 판매와 연구 개발은 지속한다는 전략이다. 한편 삼성전자와 LG전자는 10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서 55인치 OLED TV를 공개하고 올해 시판할 예정이다.

이형근기자 bass007@
▶이형근기자의 블로그 : http://blog.dt.co.kr/blog/?mb_id=bass007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