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도 깜짝 놀랄일`… 홈플러스 이럴수가~

정년 만 55세서 60세로 연장… 국내 유통업체론 처음

  •  
  • 입력: 2011-12-13 10:30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마트도 깜짝 놀랄일`… 홈플러스 이럴수가~
홈플러스가 정년을 만 55세에서 60세로 연장한다.

홈플러스는 2만1천명 전 직원을 대상으로 정년 연장을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국내에서 정년을 60세까지 늘린 유통업체는 외국계인 홈플러스가 처음이다. 신세계백화점과 이마트는 55세, 롯데백화점과 롯데마트는 57세다.

홈플러스는 만 50세 이상인 2천여명의 직원이 5년 내에 정년 연장의 혜택을 받는다고 설명했다.

홈플러스는 "고령화 사회에 대한 기업 시민으로서 책임을 다하고 고용 안정에 기여하기 위해 지난 9월부터 노사협의회와 함께 정년 연장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또 "2008년 이후 4년간 만 50∼65세 남녀 1천800명을 채용하는 등 실버 인구 고용 창출에 앞장서왔다"고 자부했다.

홈플러스는 향후 지역 주민 우선 채용, 대학생 인턴제, 비정규직 중 우수 인력 정규직 전환 등의 채용 제도를 시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외국계 정유업체인 GS칼텍스도 내년 1월부터 정년을 58세에 60세로 2년 늘리고 연장한 기간에 임금피크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