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친환경농업기술 기능성 야채 아이스플랜트 `크리스피`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친환경 농업업체 태연친환경농업기술(대표 김현철)은 식물공장에서 재배한 기능성 야채인 아이스플랜트를 `크리스피(Crispy)' 브랜드로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친환경 야채인 아이스플랜트는 남아프리카 나미브 사막이 원산지로 표면에 있는 투명한 결정체(블러더 세포)에는 이노시톨류, 베타카로틴과 같은 인체에 유용한 성분과 각종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다. 줄기와 잎의 블러더 세포는 얼음결정과 같은 모양을 가지고 있어 `아이스 플랜트'라 불린다. 아이스플랜트를 재배하는 태연친환경농업기술의 해풀(HEFL) 제1식물공장은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해풀'이라는 저발열 조명을 통해 공간이용율을 극대화하여 수익창출형 식물공장의 모델이 되고 있다.

크리스피는 일반 소비자에게는 내년 1월부터 한정물량으로 공급될 계획이며, 100g포장이 1만1000원대에 판매될 예정이다.

태연친환경농업기술의 김선일 실장은 "아이스플랜트 `크리스피'는 밀폐형 식물공장 작물중에서는 완벽한 제품이며 향후 분말 등 응용범위도 매우 넓다"고 말했다.

이형근기자 bass007@
▶이형근기자의 블로그 : http://blog.dt.co.kr/blog/?mb_id=bass007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