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사업자 행정처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방송통신위원회는 28일 전체 회의를 개최해 개인정보보호 법규를 위반한 21개 사업자 중 에이앤피파이낸셜대부에 1억5000만원의 과징금과 1600만원의 과태료 및 시정명령, 원캐싱대부는 1억2200만원의 과징금과 1600만원의 과태료 및 시정명령, 나머지 사업자에 대해서는 각각 1000만원에서 3200만원까지의 과태료 부과 및 시정조치 명령을 의결했다.

행정처분을 받은 사업자들은 대부업 또는 대부중계 사업자로서 방통위의 현장조사 결과, 개인정보보호 법규 위반사실이 확인된 사업자들이다.

방통위 관계자는 "향후에도 개인정보를 침해한 사업자에 대해서는 법에 따라 엄중 조치함으로써 국민들의 소중한 개인정보가 안전하게 보호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강희종기자 mindle@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