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문화재단, 게임과몰입 상담치료센터 추가 공모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게임문화재단(이사장 김종민)이 오는 10월 14일까지 영호남 지역에 개설될 게임과몰입 상담치료센터를 운영할 전문 기관을 공개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대상은 영호남 지역에 위치한 공공 또는 민간 전문기관으로 각 지역별 1개씩 총 2곳을 선정, 지원한다. 게임문화재단은 서울, 경기 지역의 게임과몰입 상담치료센터로 중앙대학교병원을 지정, 운영 중이다.

올 6월 개소한 게임과몰입 상담치료센터는 게임과몰입 현상을 전문적으로 상담, 치료해주고 단계적인 치료 서비스를 연결하고 있다.

이번에 공모하는 지역 센터 또한 서울, 경기 센터와 마찬가지로 게임과몰입 관련 전문 치료 및 상담 서비스 등을 운영한다. 정신과 관련 의료 기관과의 연계 및 전문 상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고 게임과몰입 치료 및 상담에 더해 관련 예방 교육 및 홍보 프로그램 등을 실행할 수 있으면 지원가능하다.

선정된 기관은 센터 운영과 관련해 향후 1년간 게임문화재단의 지원을 받게 된다. 기관당 각 3억 원씩 총 6억 원 규모의 예산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후 성과 평가를 통해 지속적인 지원 여부가 결정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은 10월 4일부터 14일까지 게임문화재단에 방문 또는 우편을 통해 제안서를 접수하면 된다. 제안서 제출 및 공모 내역에 관련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게임문화재단 홈페이지(www.gameculture.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정근기자 antilaw@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