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대통령, `세계지도자상` 수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엔 총회 참석을 위해 뉴욕을 방문하고 있는 이명박 대통령은 20일 `양심의 호소 재단'(Appeal of Conscience Foundation)이 수여하는 `세계지도자상(World Statesman Award)'을 수상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양심의 호소 재단은 유대교 지도자인 아서 슈나이어 박사가 종교간 관용과 평화, 인권증진 등을 목표로 1965년 설립한 재단으로, 세계평화 증진, 민주주의 및 인권신장 등에 기여한 국가지도자들에게 매년 세계지도자상을 수여하고 있다. 우리나라 대통령으로는 2001년 김대중 대통령이 이 상을 수상했다.

이 대통령은 수상 연설을 통해 9ㆍ11 사태 10주년을 맞아 유족들과 미국민들에게 위로의 메시지를 전하는 한편 빈곤 극복에 있어 교육의 중요성, 통일에 대한 비전 등에 대해 밝혔다.

박상훈기자 nanugi@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