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게임즈 `슬러거` KBO 라이선스 사용권 확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네오위즈게임즈가 자사의 게임포털 피망에서 서비스 중인 온라인 야구게임 `슬러거'가 한국야구위원회(이하 KBO)의 라이선스 사용권을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KBO 라이선스 재판매 권한을 확보하고 있는 CJ E&M 넷마블과의 협의를 통해 체결된 것이다. 슬러거는 28일 오전 8개 구단의 명칭과 엠블럼, 유니폼, 선수 기록 등을 사용할 수 있게 된 업데이트를 완료했다.

슬러거는 이에 앞서 2010년 5월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와 프로야구 선수들의 초상권, 성명권, 캐릭터 등을 사용할 수 있는 퍼블리시티권 사용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계약체결로 구단 명칭 사용권과 선수 명칭 사용권을 모두 확보, `프로야구 매니저', `마구마구' 등과 다시 경쟁할 채비를 갖추게 됐다.

서정근기자 antilaw@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