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센터 중심 클라우드 활성화"

운영기업ㆍ공공기관 참여 공동 포럼 설립… 19일 창립총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국내 대표적인 데이터센터 운영주체들이 함께 클라우드 컴퓨팅 도입과 확산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클라우드데이터센터포럼'을 설립한다. 이를 위해 오는 19일 대전시청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의장과 임원 선임, 정관 및 사업계획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이 포럼에는 행정안전부 정부통합전산센터를 포함해 국방부, 서울시, 대전시 등 7개 공공기관이, 민간분야에서는 삼성SDS, LG CNS, SK C&C, KT 등 19개 데이터센터 운영기업 및 유관 연구기관이 참여한다. 포럼의 의장은 김성근 중앙대 교수가 맡고 운영실무는 간사기관인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가 맡을 전망이다.

포럼설립준비위원회는 이번 클라우드데이터센터포럼 설립을 계기로 데이터센터 중심의 글라우드컴퓨팅 기술과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해 새로운 시장 창출의 기반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창립총회에 이어 오후 2시부터는 디지털타임스와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가 공동 주관하고 정부통합전산센터와 대전광역시가 후원하는 `스마트시대 클라우드데이터센터 역할'이란 주제로 창립기념 세미나를 개최한다.

세미나에는 김남석 행정안전부 차관, 이종기 대전광역시 부시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김경섭 정부통합전산센터장은 `스마트 전자정부와 클라우드데이터센터'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이외에 산업계와 학계를 대표해 서정식 KT 클라우드추진본부장이 `클라우드데이터센터 운영 전략'을, 백남기 인텔 이사는 `클라우드인프라 구축전략'을, KISTI 이상동 박사가 `클라우드서비스 전략'을 각각 발표한다. 이번 세미나는 무료이며 참가 희망자는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 홈페이지에서 참가 신청서를 작성해 접수하면 된다.

신혜권기자 hkshi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