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넷피아, 일대일 고객 맞춤서비스 `정보비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자국어인터넷주소 전문기업 넷피아(대표 이판정)는 일대일 고객 맞춤정보 제공 서비스 `정보비서 서비스'(Marketing Information Secretary Service : M.I.S.S)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정보비서 서비스에 가입하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온라인 마케팅 정보 등 필요한 정보를 전담 정보비서를 통해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업종과 관심 사항에 따라 고객맞춤형 뉴스레터와 최신 온라인 마케팅 동향 및 업계 트렌드를 담은 정보레터가 제공된다. 더불어 한글인터넷주소 또는 도메인을 최대 16개까지 등록할 수 있으며, 도메인 만료 기간 맞춤 서비스 등 온라인 브랜드 관리 서비스가 기본적으로 제공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넷피아는 향후 정보비서 회원을 대상으로 블로그 마케팅, 뉴미디어ㆍSNS 마케팅 교육 등 회원들의 피드백을 받아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판정 대표는 "현대 지식근로자는 하루 업무시간 중 25%를 정보와 전문지식을 찾는데 할애하지만, 그나마도 이중 42%는 잘못된 정보라고 한다"며 "정보비서 서비스는 이러한 낭비를 줄여주는 스마트한 업무 환경을 제공하는 최적의 마케팅 솔루션이다"고 말했다.

한편, 넷피아는 정보비서 가입자를 대상으로 한글인터넷주소와 도메인을 추가 구입 할 경우 40%를 할인해주는 이벤트를 이 달 말까지 진행한다.

한민옥기자 moha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