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소셜홈 비공개테스트

개인화웹ㆍSNS 결합 '네이버 미'… 연내 출시 계획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NHN(대표 김상헌)의 인터넷 포털 네이버는 개인화 소셜홈 `네이버 미(me)'의 연내 공개를 앞두고, 6일부터 네이버 일부 이용자 대상으로 비공개 테스트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네이버 미는 개인화웹서비스(PWE)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결합된 네이버의 새로운 소셜홈으로 블로그나 카페, 미투데이 등에 업데이트된 내 소식과 친구들의 새 글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 뉴스, 스포츠, 영화 같은 다양한 콘텐츠를 구독하고 공유할 수 있으며 메일, 가계부, N드라이브 등 즐겨 이용하는 개인화 서비스도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NHN은 이번 비공개 테스트를 시작으로 향후 △네이버 콘텐츠 제공 서비스 내 `구독하기' 버튼, `미투하기' 버튼 적용 △해당 버튼의 오픈 API 제공 △PC- 웹- 모바일 어디서나 실시간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네이버 톡' 등 관련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이람 NHN 포털전략실 이사는 "연내 네이버 미의 공개 서비스를 앞두고, 서비스의 성능 및 안정성 등을 강화하고자 비공개 테스트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말했다.

한민옥기자 moha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