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포럼] 검색기술 경쟁력은 정확성

서정연 서강대 컴퓨터공학과 교수

  •  
  • 입력: 2010-11-10 22:03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포럼] 검색기술 경쟁력은 정확성
인터넷이 활성화되면서 이제 필요한 거의 모든 정보를 인터넷에서 구할 수 있게 되었다. 그러나 범람하는 많은 정보들 중에서 정말로 꼭 필요한 정보를 찾기 위해서는 적지 않은 노력을 해야만 하는 것도 사실이다. 누구나 인터넷 검색을 이용해 정보를 찾을 때, 원하는 답이 나오지 않으면 검색어를 바꿔가며 두 번, 세 번에 거쳐 검색을 시도했던 경험이 있지 않을까. 정보의 양이 방대해지면서 단순 키워드 매칭 방식으로는 한 번에 사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찾아내기 힘들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러한 상황의 변화에 따라 단순히 정보를 찾아준다는 것에서 정확한 정보를 찾아준다는 쪽으로 검색 기술의 가치가 변화하고 있다. 더 많은 정보를 더 정확하게 찾아주는 검색 기술 하나로 전 세계 네티즌을 사로잡은 구글이 엄청난 이익을 창출해내고, 인터넷 서비스 업계의 최강자로 군림하고 있는 것을 보면 정보의 홍수 속에서 필요한 정보만을 찾아주는 서비스의 가치가 얼마나 큰 것인지 알 수 있다.

정보가 인간이 가늠하기 힘들 정도의 속도와 양으로 늘어나면서, 보다 빠르고 정확하게 필요한 정보를 찾아주기 위한 새로운 정보검색 기술이 국내외에서 속속 개발되고 있다. 최근에는 검색창에 입력된 내용으로부터 사용자의 검색 의도와 검색 키워드의 의미를 파악해 결과를 제시하는 시맨틱(semantic, 의미기반의) 검색 서비스도 미래형 검색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이러한 새로운 검색 서비스의 시도로 인해 해당 포털 사이트의 이용률이 괄목할 정도로 성장하는 것을 보면, 이것이야말로 보다 정확한 검색에 대한 네티즌의 바람과 필요(needs)를 반증하는 것이란 생각이 든다.

시맨틱 검색기술은 입력한 키워드의 의미를 고려하지 않고 단순히 그 키워드가 많이 나타난 문서를 검색해 주는 기존의 키워드 매칭 방식의 검색기술과는 다르다. 입력된 단어들의 의미를 분석하고, 그 단어들의 관계까지 고려하여 검색 결과를 의미별로 정리해서 제공함으로써 사용자들이 쉽고 편리하게 자신들이 원하는 정보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술이다. 시맨틱 검색기술은 아직은 초보적인 단계로 간단한 의미관계를 기반으로 검색결과를 정리해주는 정도이지만, 해당 기술이 발전하게 되면 사용자들이 원하는 정보만을 정확하게 정리해서 제공하는 서비스까지 상용화될 것으로 예상되며, 향후 미래 검색시장을 주도할 핵심기술로 평가받고 있다

물론 시맨틱 검색기술이 상용화되기 위해서는 고속으로 단어나 문장의 의미분석을 할 수 있는 언어처리 기술과 개념들 사이의 관계를 자동으로 연결하는 기술, 그리고 그런 개념들을 의미구조적으로 정리하고 구축하는 기술 등 의미 처리에 관련된 기술들과 이를 반영한 초고속 대용량 시맨틱 검색엔진 기술 개발이 필요하다. 때문에 현재 미국에서는 엄청난 예산을 투입하여 지난 20여년간 지속적으로 지능형 검색개발을 주도해왔으며, 지금도 시맨틱 검색 기술에 대한 주도권을 놓치지 않기 위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결국 미래에는 얼마나 많은 정보를 제공하느냐가 아니라, 얼마나 정확하게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느냐가 검색 서비스의 경쟁력을 결정짓게 될 것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인터넷 강국으로써, 상당한 수준의 자체적인 정보 검색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국내 인터넷 검색포털 업계에서도 네이버, 다음, 네이트 등이 구글에 결코 뒤지지 않는 성과를 보이고 있고, 엔터프라이즈 검색엔진 시장에서는 국산 검색엔진이 거의 100%에 가까운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최근까지도 국내 인터넷 검색포털들은 키워드 매칭 방식을 고수하며 새로운 시도를 더디게 보여왔다. 지난해 네이트가 시맨틱검색을 도입하고, 뒤이어 네이버, 다음 등도 통합검색의 정확도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지만 아직도 많은 고민과 발전이 필요하다. 스마트폰의 활성화와 함께 유선에 이어 무선 검색도 기술적인 시도와 변화가 일어나고 있으니 지금이야말로 검색 시장의 기술적 진보에 있어 상당히 중요한 시점이란 생각이다.

검색시장을 주도 해 나가기 위해서는 변화하는 트렌드를 반영한 지능형 검색기술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가 필수적인 상황이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특정 사업자의 의지와 노력만으로 세계시장에서 경쟁할 수 있는 지능형 검색기술을 확보하는 것은 쉽지 않다. 장기적인 로드맵 아래 관련 업계와 학계가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연구ㆍ개발을 진행하고, 정부 역시 미국의 사례에서처럼 보다 장기적이고 현실적인 지원책을 마련하여야 할 것이다.

지금도 늦지 않았다. 업계와 학계를 필두로 한 모두의 관심과 노력을 통해 우리나라가 새로운 정보검색의 패러다임에서 당당히 시장을 주도하는 그 날을 기대해본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