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패드 국내 출시` 초읽기 돌입…`인증신청`

애플코리아, 아이패드 인증신청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이패드 국내 출시` 초읽기 돌입…`인증신청`
아이패드 국내 출시가 초읽기에 돌입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애플코리아측에서 아이패드에 대한 인증심사를 11일 전파연구소에 신청했다고 밝혔다. 전파연구소는 애플코리아 측에서 제출한 국내 지정시험기관의 시험성적서 등 관련서류 등을 심사한 후 기술적 문제가 없을 경우, 접수 후 5일 이내에 인증서 교부가 가능할 전망이다.

아이패드는 이미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 주요국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개인들이 해외에서 반입하는 제품에 한해, 국내에서 사용되고 있는 실정이어서, 무난히 인증절차를 통과할 것으로 보인다. KT측은 "아직 출시일정이 잡히지 않았다"는 입장이지만, 인증절차가 마무리되고 막바지 공급협상이 마무리되는 10월말이나, 늦어도 11월부터는 아이패드의 국내 출시가 가능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이후 갤럭시 탭 런칭행사를 갖고 SK텔레콤을 통해 본격적인 보급에 나설 예정이어서, 스마트폰 대결이 한창인 삼성, 애플이 이번에는 국내 태블릿PC 시장을 놓고 뜨겁게 시장을 달굴 것으로 보인다.

최경섭기자 kschoi@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