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 상반기 히트상품] 와이즈넛 `서치포뮬러원`

통합검색ㆍ시맨틱 등 접목 국내시장 선도

  •  
  • 입력: 2010-06-23 21:26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2010 상반기 히트상품 '마케팅' - 검색엔진

와이즈넛(대표 박재호)의 `서치포뮬러원(Search Formula-1)'은 중앙부처, 공공기관, 교육기관, 주요 대기업, 금융기관, 언론사 등 국내 최대 1300여 기업 및 기관으로부터 신뢰성과 안정성을 높이 평가받은 통합 검색솔루션이다.

이 솔루션은 통합검색, 시맨틱, 텍스트마이닝, 웹2.0 기술을 접목해 지난 2009년에 이어 올 상반기에 이르기까지 공급을 확대해 국내 검색시장에서 선도적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특히 행정안전부 전자민원포털 G4C, 국가대표포털, 서울시청 행정포털, 한국고용정보원 포털, 문화체육관광부 정책포털, 국가지식포털 등의 대민 포털과 대용량 검색을 필요로 하는 국회도서관,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 등 주요 공공기관에 공급했다. 또 롯데닷컴, 디앤샵, 우리은행, 산업은행, 현대캐피탈, 대신증권, BC카드, 교보생명, LIG, 현대자동차, 보령메디앙스 등 금융기관 및 대기업에서 외산 제품 대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 제품은 지난 2003년 국내 최고 수준으로 자체 개발한 한국어 형태소분석기(WISE KMA)에 이어 올 3월에 일본어 및 중국어 형태소분석기를 개발해 한국어, 일본어, 중국어가 포함된 문서를 각각의 언어에 맞는 형태소 분석기로 색인할 수 있다.

또 대용량 정보원의 출현으로 다수의 검색서버를 사용하는 분산검색시스템 수요가 늘고 있는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분산검색의 필수 요소인 검색분산과 색인분산 및 분산 검색을 위한 분산복제 기능을 지원한다.

수백 GB(기가바이트)의 텍스트 정보를 처리하기 위해 독자기술로 자체 개발한 텍스트 정보 전용 저장소 DFS는 텍스트 문서의 메타 데이터에 빠른 접근을 위한 고속접근 기능을 제공한다.

특히, 형태소 분석 기술이 적용된 서치 포뮬러원과 시맨틱 기술이 적용된 `WISE TEA'를 연계하면 문서 내용을 기반으로 의미를 분석해 핵심 주제어를 자동으로 추출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