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사이버대-미 RCI, 케어기빙 교육 연구소 설립 MOU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려사이버대-미 RCI, 케어기빙 교육 연구소 설립 MOU
고려사이버대학교(총장 김중순)는 22일 미국 로살린 카터 케어기빙 연구소(RCI)와 국내 최초의 케어기빙 전문연구기관인 RCI-코리아(Rosalynn Carter Institute for Caregiving - Korea) 설립과 케어기빙(Caregiving) 공동 연구, 교육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케어기빙이란 장애나 기능 손상으로 스스로를 돌보기 힘든 사람을 위한 전문 돌봄 서비스로, 고려사이버대와 RCI가 공동설립하는 RCI-코리아는 향후 초기단계에 있는 국내 케어기빙 분야 연구와 전문 교육을 제공하게 된다. 이를 통해 미국에서 지난 25년여 임상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효과가 입증된 케어기빙 전문교육을 국내에 소개하는 한편 고려사이버대학교에 케어기빙 자격증 이수 과정과 소진예방 프로그램 등을 개설하게 된다.

이날 양해각서 체결 행사에는 로살린 카터-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 부부와 켄달 블랜차드 미국 조지아 사우스웨스턴 주립대학교 총장 등이 참석했다. 로살린 카터 여사는 "가족과 전문 케어기버들에게 최선의 지원을 해주는 것은 미국 뿐만 아니라 전세계의 문제"라며 "케어기버들이 온라인 교육 등 발전된 기술을 이용해 집에서도 교육받을 수 있는 최초의 케어기빙 국제 교육과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상훈기자 nanugi@

◆사진설명 : 22일 고려사이버대학교와 미국RCI가 케어기빙 전문교육을 위한 연구소 설립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한 가운데 김정배 학교법인 고려중앙학원 이사장(왼쪽부터), 켄달 블랜차드 미국 조지아 사우스웨스턴 주립대 총장, 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과 부인 로살린 카터 여사, 김중순 고려사이버대학교 총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