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위, 우수업체 자율심의제도 실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게임물등급위원회(이하 게임위)는 30일 게임물 내용수정신고제도의 바람직한 정착을 위해 우수 게임물 및 업체에 대해 심의 예측성을 높일 수 있도록 재분류 가이드라인 및 인증마크를 제공하고 교육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우수 내용수정신고 게임물과 업체로 선정될 경우 게임위로부터 제공받은 재분류 가이드라인에 의거해 6개월간 업체가 자율적으로 재분류 여부를 판단한 뒤 그 결과를 신고할 수 있다.

게임위는 내년 1월 15일까지 신청서를 접수해 2월초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제도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유관기관과 협의해 관련법에 근거 규정을 만들 계획이다.

게임위는 올해 3510건의 내용수정 신고 중 재분류 심의 대상은 203건(5.8%)에 불과해 제도 시행에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이를 통해 심의 불확실성을 낮추고 등급분류제도에 대한 인식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민옥기자 moha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