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태양광 충전 휴대폰 시판

세계최초 인도 특화형 '크레스트 구루' 출시 행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 태양광 충전 휴대폰 시판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태양광 충전 휴대폰을 시판한다.

삼성전자는 10일(현지시각) 인도 델리 인근의 삼성 노이다 복합단지에서 삼성전자 서남아총괄 신정수 전무, 파루크 압둘라 인도 신재생에너지부문 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태양광 충전 휴대폰 `크레스트 구루(글로벌 명칭은 크레스트 솔라)'의 출시 행사를 개최했다.

크레스트 구루는 휴대폰 뒷면에 태양광 패널을 장착해 햇빛으로 충전이 가능한 친환경 제품으로 맑은 날 정오(8만 룩스 노출) 기준 1시간 가량 충전해 약 5~10분간 음성 통화를 할 수 있다. 삼성은 현지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해 SIM카드를 바꾸면 지정된 번호로 문자메시지(SMS)를 자동 발송하는 `모바일 트래커' 기능을 비롯해, 비상용 랜턴, FM 라디오 등 특화 기능도 탑재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크레스트 구루는 일조량이 풍부한 반면 충전이 용이하지 않은 인도의 특성에 맞춰 만들어진 특화형 휴대폰"이라고 소개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요구를 적극 반영한 특화형 휴대폰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크레스트 구루'를 인도를 시작으로 서남아와 아프리카, 중동, 동남아, 남미, 유럽 등에 확대 출시할 예정이다.

조성훈기자 hoon21@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