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아봅시다] 모바일혁명 AMOLED

선명한 화질ㆍ경량화, 초절전ㆍ초박형 구현 휴대폰과 찰떡궁합
색 재현율 100% 육박… 소비전력 LCD의 40%
삼성, WVGA급 폰 15일 공개… 비싼가격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알아봅시다] 모바일혁명 AMOLED
지난 3일 삼성전자는 한 티저사이트(호기심을 유발하기위한 웹사이트)를 열고 자사 글로벌 전략폰을 15일 공개한다고 밝혔습니다. 휴대폰 제조사가 전략폰을 공개할 때 이처럼 티저 광고 기법을 사용하는 것은 드문일이 아닙니다만, 특히 이번 제품의 경우에는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삼성전자가 이 제품에 3.7인치에 달하는 고해상도 WVGA급 능동형유기발광다이오드(AMOLED)를 탑재한다는 소문이 흘러나왔기 때문입니다.

이같은 대화면의 고해상도 AMOLED가 휴대폰에 적용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WVGA는 800×480의 해상도로 기존 풀터치폰에 주로 쓰인 WQVGA보다 4배나 더 선명합니다. 해상도는 화면을 구성하는 점의 숫자를 의미합니다. 그동안 AMOLED가 적용된 휴대폰의 해상도는 WQVGA에 머물렀습니다.

앞서 삼성전자와 삼성SDI가 공동설립한 삼성모바일디스플레이(SMD)는 이같은 발표가 있기 몇일전에 자사가 WVGA급 해상도를 갖춘 AMOLED 패널을 삼성전자에 공급한다고 밝힌바 있어 이같은 관측에 힘을 실어주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AMOLED가 도대체 무엇이길래 이처럼 전세계 소비자와 미디어들을 흥분시키는 것일까요.

AMOLED가 메인디스플레이로서 주목을 받는 것은 현재 주력인 TFT LCD보다 기술적으로 우위에 있기 때문입니다.

한 마디로 AMOLED는 총천연색으로 자연스러운 동영상을 구현하고 야외나 일광에서도 변함없이 선명한 화질을 자랑합니다. 또한 얇고 가벼운 디자인을 구현할 수 있는 데다 전력소모도 적습니다. 경량화, 초절전형 구현이 지상과제인 휴대폰에 궁합이 딱맞는 셈이지요.

이는 구조적 특성에 기인합니다. TFT LCD의 경우 백라이트와 유리판사이에 액정, 컬러필터 등이 포함된 복잡한 구조인데 반해 AMOLED는 유리판사이에 자체 발광 유기물을 넣은 단순한 구조입니다.

LCD의 광원인 백라이트가 없는 자체 발광 소재인 만큼 훨씬 얇습니다. 그만큼 다양한 디자인의 휴대폰을 구현할 수 있습니다.

이는 전력소모나 색상구현, 휘도 변화등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TFT LCD의 경우 재생하는 동화상이 어두운 경우 색 변화가 큽니다. AMOLED는 화면이 어둡더라도 섬세한 표현이 가능해 검은색 배경에 검은 옷을 입은 사람도 비교적 선명하게 구분할 수 있습니다. 색 재현율은 100%에 가깝습니다. 자연색과 큰 차이가 없는 셈입니다.

동화상의 잔상문제 역시 개선됩니다. TFT는 반응속도가 30㎳(밀리세컨)이나 AMOLED는 0.001㎳에 불과해 사실상 잔상이 남지 않습니다. 저온에서 얼어버리는 LCD와 달리 온도에 구애받지않고 영상을 즐길 수 있는데다, 외부 직사광 아래서도 자연스럽게 화면을 볼 수 있습니다. 시야각이 넓어 180도 어디서도 선명하게 볼 수 있습니다. 소비전력도 TFT의 40%이하로 알려져 있습니다. 화면의 밝고 어두움과 관계없이 무조건 백라이트를 켜야하는 LCD와 달리 자체 발광인만큼 필요한 부분만 밝히면 되니 전력소모가 그만큼 적은 것입니다.

삼성이 WVGA AMOLED 탑재 휴대폰을 내놓는 것은 휴대폰의 동영상 감상이나 웹서핑, 게임 등 멀티미디어 기능이 갈수록 확대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모바일기기 CPU가 강력해지고 3D 입체 그래픽이 강화되는 데다 데이터 저장용량도 수십 기가급으로 확대되면서 이제 고화질 리얼리티에 대한 고객들의 욕구도 증가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른바 휴대폰 트랜드를 주도하는 고화소 카메라폰이나 스마트폰, 풀터치폰은 단순통화 기능 위주의 휴대폰 사용 패턴을 일상생활 속 인포테인먼트 기기로 급속히 변모시키고 있으며, 이를 가속화하기 위해서는 가장 기초적인 UI인 디스플레이의 진화가 불가피하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물론 AMOLED도 단점이 있습니다. LCD에 비해 2∼3배가량 비쌉니다. 그러나 적용모델이 늘어나고 양산이 이뤄지면서 가격은 점차 하락하는 추세입니다. 물론 일반폰에 적용될 정도로 가격이 낮아지긴 어려운 게 현실입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고가폰의 경우, AMOLED가 대세를 이룰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실제 최근들어 AMOLED 적용폰이 늘고있습니다. 삼성전자가 울트라터치, 비트에디션, 옴니아HD 등에 AMOLED를 탑재키로 한 것도 같은 이유입니다. 15일 공개되는 세계 최고선명도의 휴대폰이 시장에 어떤 반향을 미칠지 주목됩니다.

조성훈기자 hoon21@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