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개발정보 인터넷으로 본다

국토부, 36개 개발지구 지도 서비스 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앞으로 광교, 동탄, 송도 신도시 등 국민들의 관심이 높은 전국 36개 주요 개발지구의 위치, 면적, 세대수, 토지이용계획 등 개발정보와 단지배치도, 조감도, 평면도 등 아파트 단지정보를 영상지도 위에서 인터넷으로 볼 수 있게 된다.

국토해양부는 신도시, 택지개발, 산업단지, 경제자유구역 등 부동산 개발정보 서비스에 대한 국민들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12일부터 전국의 주요 36개 개발지구를 대상으로 인터넷 지도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토부에서 운영중인 온나라 부동산 포털(www.onnara.go.kr)의 부동산개발정보 지도서비스를 클릭하면 해당 개발지구의 위치, 시행자, 면적, 세대수, 수용인구, 지구지정일 등 개발개요 및 토지 이용계획 도면을 살펴볼 수 있다. 또 개발지구에서 분양하는 아파트의 단지배치도, 조감도, 평면도, 층별 현황도 등 단지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국토부는 부동산개발정보 서비스 외에 전국의 용도지구 및 구역을 세분화해 지도서비스를 추가로 실시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부동산개발정보 시범서비스에 대한 국민들의 평가 및 의견을 수렴해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