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최고위, 구로 디지털단지에서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나라당 최고위원회의가 17일 오전 구로 서울디지털산업단지에서 열렸다.

단지 내 한국산업단지공단 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회의는 당내 중소기업활력위원회(위원장 정갑윤의원) 주관으로 경제현장을 찾아 중소기업들의 고충을 청취하고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날 방문에는 당측에서 박희태 대표최고위원을 비롯해 정몽준, 송광호, 공성진, 박순자, 박재순 최고위원과 안경률 사무총장, 임태희 정책위의장, 정갑윤 중소기업활력위원장, 김성조 여의도연구소장, 최구식, 김기현, 이성헌, 이명규, 한선교, 서상기, 배은희, 김효재, 이범래 의원 등이 참석했다.

또한 정부측에서는 임채민 지식경제부 차관, 이창용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홍석우 중소기업청장, 박봉규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중소기업 대표들은 R&D예산에 대한 국비지원 확대, 금융권 대출조건 완화, 공단의 인프라 구축, 키코피해 대책 등을 주문했다.

정갑윤 위원장은 "중소기업활력위원회는 최고의 민생조직"이라면서 "현장의 목소리는 당정협의를 통해 즉각적이고 실효적인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활동 포부를 밝혔다.

김무종기자 mjkim@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