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브로 국제표준 채택 유공자 30여명 전문가에 훈ㆍ포장 수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와이브로 국제표준 채택 유공자 30여명 전문가에 훈ㆍ포장 수여
국내 기술인 와이브로를 국제표준기술로 채택하는데 기여한 공로로 30여명의 전문가에 훈장ㆍ포장이 수여됐다.

정보통신부는 15일 와이브로 기술개발과 국제표준 채택 등에 기여한 유공자 30명에 대한 훈ㆍ포장 전수식과 시상식을 가졌다.

이번에 수상한 전문가들은 지난해 10월 국제전기통신연합(ITU)에서 국내 기술인 와이브로가 3세대(3G) 이동통신 국제표준으로 채택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 유공자들로, 국내 와이브로 표준화의장으로 기술 표준화 선정에 중심적인 역할을 해 온 홍대형 교수(서강대 전자공학과)가 홍보 근정훈장을, 역시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에서 와이브로 연구개발을 주도한 안지환 ETRI 무선시스템그룹장이 철탑훈장을 수상했다. 또한 삼성전자 와이브로 사업추진단장 김영기 부사장과 KT휴대인터넷사업본부장인 표현명 전무, ETRI 권동승 와이브로 무선정송연구팀장이 각각 산업포장을 받았다.

이외에도 삼성전자 박준호 상무, 삼성전자 이현후 수석, ETRI 박윤옥 팀장, ETRI 윤철식 팀장, KT 김현표 부장, 중앙대 조용수 교수, 고려대 강충구 교수 등이 각각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최경섭기자 kschoi@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