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SW산업기지 건설 협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OIVA, 연변서 IT포럼 개최


IT벤처기업연합회(회장 서승모ㆍ이하 KOIVA)는 7일 중국 연변에서 한중IT포럼을 개최하고 IT 중소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을 위해 한중소프트웨어산업기지 건설에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중소프트웨어산업기지 구축사업은 양국간 소프트웨어 사업협력을 위한 중장기 계획 중 하나로, 최근 중국 국가정보산업부로부터 정식 인가를 획득했다. KOIVA는 한중소프트웨어산업기지 건설 작업에 본격적으로 참여하기 위한 IT전문자문관 파견, 연변 IT프로젝트 공동추진 등 다방면에서 협력을 도모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이번 행사에서는 한중IT기업인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을 통해 구체적인 사업협력을 위한 MOU 체결행사도 같이 진행됐다. 국내 도메인 호스팅 전문업체 아사달과 중국 연변CN비전과학기술유한회사가 디자인콘텐츠 제작과 관련한 MOU를 체결했고, 위니텍도 중국 연변거룡시스템통합유한회사와 소방방재시스템 구축을 위한 MOU를 맺었다.

특히, IT인력교육, 산학연 연구개발 등도 같이 추진해 집적화된 IT전문 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KOIVA 서승모 회장은 "연변 지역은 중장기적 측면에서 한국IT기업이 북경ㆍ상해와 같은 대도시로 진출할 수 있는 전략적 요충지로서의 역할을 충분히 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한중소프트웨어산업기지 건설이 본격화되면 한중IT기업 간 사업협력 성과가 물밀듯이 늘어나게 될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최경섭기자 kschoi@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