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e세상] 불우한 환경서 살아가는 의준이 웃음 찾게…

  •  
  • 입력: 2005-10-27 14:55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따뜻한 e세상] 불우한 환경서 살아가는 의준이 웃음 찾게…
힘든 시간, 의준이(가명)가 미소를 다시 찾도록 응원해 주세요.

의준이는 할머니, 할아버지와 함께 다세대 주택에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정신병력을 가진 의준이 아버지는 아내와 자식, 심지어 자신의 부모님들에게도 구타를 했습니다. 그런 어려움을 견디다 못한 의준이의 어머니는 의준이가 4살 되던 해, 누나를 데리고 집을 나가셨습니다. 그 후 아버지는 정신 병원에 입원했고 현재 의준이는 아버지와 어머니 그 어느 쪽과도 연락이 되지 않고 않습니다.

함께 살고 있는 할머니는 의준이 아버지의 폭행으로 청력을 잃었고, 할아버지는 치매 증상이 발병해 의준이 가족의 상황은 점점 힘들어져 갑니다.

아직은 부모님께 어리광부리고 사랑 받아야 할 12살 의준이가 환한 미소를 잃지 않도록, 어려움 속에서도 꿋꿋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후원의 손길을 기다립니다.

(우리아이들, http://town.cyworld.com/uridl)

<도움의 손길 기다립니다>

◇인터내셔널 에이드 코리아 = 올 연말까지 유치원 등을 대상으로 개인용 모금함 배포, 사업 설명, 모금함 수거 등 활동에 동참해 주실 봉사자 분들을 기다립니다. 문의 전화 : 02-3444-3855

◇문화우리 = 11월 30일까지 `문화우리와 함께 생각하며 걷는 토요일 프로젝트'의 연간 자료집 제작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일주일에 1회 편집 업무에 참여해 주실 봉사자를 기다립니다. 문의 전화 : 02-3216-1877

◇하늘동산(서울 서초구) = 홈페이지 제작 관련 봉사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현장에서 닷넷 작업을 수행하고 계신 전문인력의 도움을 요청하며, 봉사기간은 10월 말부터 11월 25일까지로 재택 봉사도 가능합니다. 문의 전화 : 02-587-7734

◇구세군 = 12월 2일부터 24일까지 자선 냄비 파트타임 자원봉사자를 기다립니다. 하루 중 2시간 동안 참여하시게 되며, 적극적인 마음으로 따스한 모금 활동에 참여하실 분들을 찾고 있습니다. 문의 전화 : 02-720-7419

<자료제공〓싸이월드 사이좋은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