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억 6000만원 최고가 우표 일반에 첫 공개
    



2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2011 대한민국 우표 전시회'가 열렸다. 올해로 53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우표전시회'는 국내 최고 규모의 우표전시회로 올해는 '우표로 만나는 지구촌 문화'를 주제로 세계문화와 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교육문화 공간도 마련됐다.
한국우표 진품명품관에서는 우리나라 우표 중 가장 고가인 1억6000만원 상당의 '산업도안 보통우표20환 물결무늬 투문 전지'의 실물도 볼 수 있다. 이 우표는 1955년에 발행돼 완전한 전지형태로 남아있는 유일한 우표다.
유동일기자 eddieyou@

가장 많이 본 기사